농식품부 산하 국내 최대의 할랄관련 전문기관 할랄시장서 통한 사조 고추장…지난해 판매 300% ↑ > 할랄소식/동향 > 사)한국할랄산업연구원

할랄시장서 통한 사조 고추장…지난해 판매 300% ↑

인월 0 210

2019년 판매는 전년 比 1360% ↑…인기 이어가
알싸한 매운맛과 한류 열풍…철저한 할랄 인증까지
장류 강화 계획 중…떡볶이 양념·쌈장 할랄 인증 마쳐
 

20210205000507_0.jpg

사조대림의 할랄인증 고추장이 할랄푸드 시장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사조대림 제공]

 

사조대림의 고추장이 할랄푸드 시장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5일 사조대림에 따르면, 사조 할랄고추장 2종이 지난 2019년 판매량이 말레이시아 할랄시장에 진출한 첫해인 2018연도 대비 약 1360% 뛰었다. 지난해 11월까지의 판매량 역시 전년 대비 300% 오르는 등 매년 높은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현재 사조대림은 말레이시아와 싱가포르에 사조 할랄고추장과 사조 매운 할랄고추장 등 고추장 2종을 판매 중이다.

 

사조대림은 동남아사아 중심의 한류 인기와 할랄푸드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바탕으로 2018 연도 부터 말레이시아 시장에 할랄인증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같은 해 6월 할랄 제품 전용 생산라인을 갖추고 할랄인증을 받은 장류 생산 공장 ‘사조산업 순창공장’에서 만든 고추장 제품이 현지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

 

사조 고추장 인기 배경은 칼칼하고 알싸한 맛에 있다. 한국 고추장 특유의 매운맛이 동남아 음식과 잘 어울려서 사조 고추장을 찾는 사람들이 많았던 것이다. 한류 열풍과 동시에 떡볶이, 라면 등 다양한 한국음식이 현지에 소개되면서 한국 맛에 대한 현지 수요가 늘어난 점도 사조 고추장의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중략)

 

사조대림은 다양한 제품으로 장류 라인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사조 고추장 떡볶이 양념과 사조 쌈장은 이미 할랄인증을 마쳤으며 올해 상반기를 목표로 출시 준비 중이다. 언제 어디서든 간편하고 더 깔끔하게 사용할 수 있는 튜브형태로 선보여 소비층을 확대하며 고추장, 쌈장 등을 활용한 다양한 레시피를 알리는 홍보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사조대림 마케팅팀 담당자는 “할랄푸드 시장은 굉장한 성장 가능성과 잠재력을 보유한 시장이라고 판단되며, 이에 따라 앞으로 경쟁 또한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사조대림의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철저한 할랄인증 시스템을 더해 앞으로 더 좋은 맛과 품질의 할랄제품을 선보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해럴드경제, 2021-02-05, 기사전문 참조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210205000602 

Comments

반응형 구글광고 등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